해도 해도 안될 때,
참나코칭이 있습니다.

수십 년 동안 사람들 앞에서 이야기를 못하신 분부터 공황장애로 응급차를 30번도 넘게 타신 분까지... 모두 자신의 '밝은 모습'을 되찾아 가셨습니다.

수 만 년 동안 캄캄했던 동굴도 등불을 켜서 밝히면 즉시 밝아집니다. 더 이상 고민하지 마시고, 참나코칭과 함께 하세요.

공황장애 - 한 움큼씩 먹었던 약들, 이제는 아예 안 먹습니다./연** / 힐링코칭 / 48세 / 남성 / 직장인

 이러다 죽을지 모른다는 공포감은 이루 말할 수가 없었습니다.
발작이 금방 그치지 않으면 정말 죽는가보다 싶고,
정상으로 돌아와도 언제 다시 그럴지 모르니까 너무 불안했어요.


아직 회사를 더 다녀야 하는데 하루하루가 지옥 같았고,
주위 동료가 무슨 일이라도 있느냐고 물으면 들킨 건가 싶어 깜짝 놀라기도 했습니다.
집에서는 그나마 좀 나은 편이지만 애들이 밖으로 놀러 나가자고 해도 겁이 나서 움직이질 못했습니다.
사람들이 많은 곳에서 발작이라도 일으키면 애들이 얼마나 놀랄지 걱정되었으니까요..


그런데, 참나 코칭을 받은 이후로는 공황장애가 싹 나았습니다.
사실은 제가 공황장애 때문에 약을 한 움큼씩 먹었습니다.
그러다 코칭을 받으면서 그 약을 반으로 줄여서 먹게 되었습니다.
그리고 지금은 아예 약을 먹지 않습니다.


마지막으로 공황상태를 겪은 게 언제인지 잘 기억나지도 않습니다.
전에는 자주 괴로웠는데 말입니다. 이렇게 편안해질 수 있게 되다니, 기적입니다. 마스터코치님께 참 감사합니다.

이미 참나코칭(리얼셀프)에
다녀가신 분들은 이렇게 말합니다.